본문으로 바로가기

북구청 갔다 왔음

category 일상 2020. 5. 7. 19:59

부산광역시 북구청에서 코로나19 긴급재난지원금 사업에 참여할 청년을 어제부터 내일까지 2020. 5. 6.(수) 9:00 ~ 5. 8.(금) 18:00 3일간 뽑는다는 블로그 글이 올라왔더군요. 북구청 블로그 구독하길 잘 한듯 ㅎㅎ 😁 점심 먹고 곧바로 신청하러 갔습니다.

버스 안타고 운동겸 걸어갔는데 마스크쓰고 경사진곳을 오래 걷는건 군대있을때 이후로 오랜만이네요.

40분~50분 걸어서 도착했습니다.

북구청 본관 취업정보센터에서 접수를 받더군요. 채용 정원 42명이고 6주동안 업무 보조로 근무하는건데 신청자가 벌써 50명이 넘었다고 하네요. 저 같은 백수가 많나봐요. 🤨

랜덤으로 뽑는다고 합니다. 다음주 월요일에 문자로 여부를 알려준다고 하네요. 만약 이거 떨어지게 되면 별개로 구에서 지원하는 재난지원금 5만원 정책때 4주짜리 업무 보조 근무 지원신청 해주도록 한다고 하네요.

그리고 구청에서 일자리 찾아주는 시스템? 구직 신청 알아봐주는거 그것도 같이 신청했습니다.

부산에서 대다수 영상계열 업체는 업무에 비해 급여가 너무짜서 별로 크게 기대갖지는 않습니다.

큰 꿈을 갖고 이루고 싶으면 수도권 쪽에 있는 업체를 알아보시는걸 추천합니다.

접수 완료하고 집에 돌아가는길에 사진들 좀 찍어봤습니다. 날씨가 좋아서 카메라 챙겼죠. 🙂

육교 위에서 두 컷 찍고, 건너서 낙동강과 강변 산책길 찍어봤습니다.

오.. 산책로에서 구남초등학교도 보이네요.

구남중학교 다닐때 친구들 대다수가 구남초등하교 출신들이 많았거든요.

건물 외관은 비슷한것 같은데 예전에 봤을때 보다 더 업그레이드 한듯?

낙동강 보니 다시 낚시 하고싶어지네요.

채비는 집에 있는데 그 동안 너무 바빠서 낚시 못해본지 2년 다되가는듯 ㅠㅠ

산책로 거의 끝자락까지 왔네요. 여기만 지나면 구포역입니다.

3호선 구포지하철역에 올라가봤습니다. 구포역까지 이어주는 육교위의 풍경입니다.

전에는 쓰레기 천지에 정리가 안되어 있어서 지저분하고 노숙자들 맨날 누워있고 냄새나고 그랬는데 작년에 다 뜯어서 공사하더니 이렇게 깔끔해졌습니다!

구포역 지나고 구포2동으로 가는 지름길로 ㄱㄱ

구포 힐링교 통과하고 유림아파트쪽 방향으로 곧바로 올라갔습니다.

등산로 앞 전망좋은 파스쿠찌 카페까지 도착. 언덕 앞에 구포2동 건물들과 낙동강 건너 김해에 있는 산들 찍고 집으로 계속 등반 ㄱㄱ

경사가 가파른 우리 동네 길 ㅋㅋㅋ 포천초등학교는 오늘 열었네요? 못들어가게 항상 잠궈놓던데 이제 곧있으면 학생들 등교한다고 준비중인듯

사진찍으면서 집으로 걸어 가는데까지 1시간 40분정도 걸렸네요. 😅 체감상 3시간 걸린줄 알았는데 ㅋㅋ

스마트폰 만보기 확인해보니 1만걸음 넘었습니다. 운동 끝!

 

'일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삼락공원 배스 낚시 포인트  (0) 2020.05.09
유통기한 지난 빵과 비엔나 소시지  (0) 2020.05.08
북구청 갔다 왔음  (0) 2020.05.07
유통기한 지난 월드콘  (0) 2020.04.30
유통기한 지난 박카스  (0) 2020.04.29
4월 5일 용원 봄 사진  (0) 2020.04.20

댓글을 달아 주세요